김재수 aT 사장, 광주전남 농식품사업 활성화 방안 회의 가져

박영복 기자입력 : 2016.02.16 18:02
유통구조개선과 농식품 수출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김재수 사장은 16일(화) 오전, 새해 첫 지역본부 순시 일정으로 광주전남지역본부를 방문해 지역자문위원을 초청하고 지난해 성과를 격려하는 한편 올 한해 주요 사업에 관해 논의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이번 회의에는 광주전남을 대표하는 수출기업 대표, 언론인, 유관기관및 학계의 전문가들이 자리를 함께했으며, 2016년 광주전남지역의 농식품 특화사업 및 수급안정사업의 주요 거점으로서의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광주전남지역본부는 aT가 신규로 추진 중인 계약재배사업을 지역본부의 특화사업으로 지정하여 주요 농산물의 안정적 수급조절 및 농가소득 보전을 위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계약재배사업의 조기정착을 위해 계약재배 현장 밀착관리를 위한 전담반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로컬푸드 직매장 확대 등을 통하여 광주전남지역의 로컬푸드 직거래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지난해 엔저 등의 영향으로 다소 부진했던 농식품 수출도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하여 총력을 기울여 회복하겠다고 보고했다.

회의에 참석한 자문위원들은 지역 내 농식품산업과 관련하여 생산, 유통, 식품 안전, 학교급식 등 aT와 연계된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였으며, 주요 농산물 생산 및 보관의 거점으로써 광주전남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할 것임을 밝혔다.

김재수 aT 사장은 “농수산식품의 개방화가 갈수록 확대되는 시기에 aT가 각계 전문가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농식품산업을 창조적으로 육성하고 발전시켜나갈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며 “이번 자문회의를 통해 제공받은 의견을 바탕으로 우리나라의 대표 농도인 광주전남의 농수산식품산업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