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사찰 꽃 공양 및 제단 장식의 신 모델 선보인다

박영복 기자입력 : 2016.07.21 17:28

종교행사를 통한 꽃 수요확대 계기 마련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재수)는 7월 21일(목)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칠석, 백중 등 불교의 주요 행사시즌을 앞두고 공양 및 제단장식용 꽃 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콘테스트 시상식은 21일 오후 aT센터에서 정부, 불교계, 화훼관련 기관 및 단체 50여명을 초청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며, 사찰 꽃 공양 부문과 제단장식 꽃 부문으로 나누어 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콘테스트에는 한국꽃꽂이협회, 한국화훼장식기사협회 등 꽃 장식 관련 주요 6개 단체의 엄선을 통해 추천받은 최고의 전문가 36명이 참여하며 공양 꽃 부문의 경우 소매가격을 기준으로 1, 2, 3만원 3종류의 꽃 작품이, 제단장식 꽃 부문은 재료비 기준 5, 10, 20만원 3종류의 작품들이 출품되었다.


aT는 콘테스트 심사 결과 재단장식 부문의 최우수와 우수로 선정되는 3개 작품에 대하여 각각의 제작과정을 동영상으로 촬영한 후 불교방송을 통해 홍보하고, 또한 aT 화훼공판장 홈페이지(yfmc.at.or.kr)에도 게시해 누구나 활용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사찰의 종교행사시 꽃 이용을 확산시킬 계획이다.


aT 김재수 사장은 “현재 우리나라 교회와 사찰, 성당 등에서 꽃을 많이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며, “꽃 이용문화 정착과 수요저변 확대를 위해 앞으로 사찰뿐만 아니라 교회와 성당 등지에서의 꽃 이용에도 관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화훼 소비활성화 방안을 강구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출품된 꽃은 7월 21일(목)부터 23일(토)까지 aT센터 로비에 전시될 예정이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