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끝 해남서 열리는 우수 식재료의 향연

박영복 기자입력 : 2016.11.08 17:30
농식품부·aT, 협업과 소통의 정부3.0 전남권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재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여인홍, aT)는 11월 9일(수)부터 10일(목)까지 이틀간 전라남도 해남군(군수 박철환)에서 ‘전남권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를 개최한다.

외식업계와 생산지 간의 ‘정부3.0 협업과 소통’을 목표로 개최되는 이번 전남권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는 광주 무등산 보리밥·부산 명륜1번가 우수외식업지구, 인터콘티넨탈 등 바이어 약 60여명과 해남군의 24개 생산업체(고구마가공품, 배추, 절임배추, 무화과, 쌀 등)가 참여하는 올해 마지막 산지페어이다.

주요행사로 해남군 관내의 우수식재료를 전시하는 식재료 품평회, 1:1 바이어상담회가 진행되며, 부산 명륜1번가와 해남군 생산단체 간의 업무협약이 체결된다.

또한 행사기간 중 ‘땅끝무화과’, ‘OK라이스센터’, ‘해남고구마’ 등 해남군 관내 생산업체 현장견학을 통해 바이어들로 하여금 식재료 산지를 폭넓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에 관심 있는 업체는 'The외식 홈페이지(www.atfis.or.kr)'의 ‘식재료사업’코너에서 관련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aT 이유성 식품수출이사는 “aT는 올 한 해 외식업계와 농가간의 상생에 중점을 두고 전국 각지에서 산지페어를 개최해왔다.”라며, “향후로도 농촌과 도시 간에 정부3.0의 핵심가치인 협업과 소통이 활발히 이루어지도록 힘써 농가소득 증대와 외식업계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하겠다.”라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pyoungbok02@gmail.com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