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왕산 자락에 외식업계와 생산자 만남의 장(場) 서다

농식품부·aT, 청송군과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 개최

박영복 기자입력 : 2017.07.07 17:38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가 주최하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와 경상북도 청송군(군수 한동수)이 주관하는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이하 ‘산지페어’」가 7월 6일과 7일 이틀간 청송군에서 개최된다.

산지페어는 국내 외식업계 바이어를 식재료 산지로 초청하여 식재료 생산업체와 만남의 장을 주선하는 행사로서, 산지와의 직거래를 통해 외식업계는 좋은 품질의 국산 식재료를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고 식재료 생산업계는 안정적인 판로 확보가 가능하다는 장점을 지닌다.

이번 청송 산지페어에 참가하는 바이어는 (사)한국외식산업협회 소속 40여명으로, 이틀 동안 청송군 생산업체를 방문하여 식재료 직거래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방문업체는 청송친환경영농조합법인, 청송수출채소영농조합법인, 청송사과한과, 농업회사법인 북두들 등이며, 부대행사로 (사)한국외식산업협회와 생산업체간의 식재료 구매협약 체결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올해 총
8번 개최될 예정인 산지페어는 이후 9월에 경기 안산, 10월 전북 전주, 11월 전남 나주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이에 관심 있는 업체는 농식품부와 aT가 운영하고 있는 ‘The외식 홈페이지(http://www.atfis.or.kr) 식재료사업’코너에서 관련정보를 찾아볼 수 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국내 외식산업은 연간 30조원의 식재료를 사용하는 우리 농산물의 최대 수요처”라며, “aT는 식재료 직거래 활성화를 통해 외식산업의 품질향상과 원가 경쟁력 강화를 돕고 농업과의 상생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