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4회 대종상영화제, 10월25일 세종문화회관서 개최 확정

최정면 기자입력 : 2017.08.22 13:30

▲제 54회 대종상영화제 포스터. 사진제공=대종상영화제조직위원회

제54회 대종상영화제가 10월 25일 개최를 확정을 지난 18일 밝혔다.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제54회 대종상영화제가 오는 10월 25일 오후 7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새로운 대종상영화제의 화려한 막을 올리게 된 소식을 전했다.


'리부트 대종상'을 예고했던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 김구회 조직위원장은 대한민국 최고의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대종상영화제의 새로운 시작은 대한민국 문화를 대표하는 세종문화회관에서 이루어지는 것이 의미 깊다고 생각해 시상식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진행하는 것으로 최종 확정했다.


“현재 상반기 국내 극장에서 개봉된 영화 약 60여 편의 제작사 및 배급사에 출품을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대한민국 영화의 역사를 대변하는 대종상영화제가 새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영화를 사랑하는 국민들과 영화인들의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리며, 지금까지 대종상영화제의 기억은 잊고 문화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적극적인 소통과 참여를 요청했다.


특히, “'그들만의 축제'라는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수용하여 대종상영화제를 국민들에게 돌려드리기 위해 적극적인 소통과 참여를 위한 방안을 모색 중이며 어떠한 비판과 의견도 최대한 수용하여 새로운 시대에 걸맞는 새로운 국민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제54회 대종상영화제는 젊은 영화인들을 대거 영입해 조직위를 구성하고 있으며 공정한 심사를 위해 심사위원들도 현업에서 활동 중인 영화인들로만 구성된 신선한 인물들로 구성하고 있다. 새로운 홈페이지와 소통을 위한 SNS를 오픈해 열린 마음으로 국민들의 의견과 참여도 기다리고 있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