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사랑, 마음에 담아서 그림으로 그려봤어요

한강청, 제16회 한강사랑 그림그리기 대회 성료

박영복 기자입력 : 2017.09.11 15:56
뚝섬한강공원서 9월 9일(토) ‘한강 사랑’ 주제로 진행

미래세대 주인공인 학생들에게 한강 소중함 알리는 다채로운 환경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열려

한강유역환경청(청장 나정균)은 지난 9월 9일(토) 뚝섬 한강공원에서 유치부, 초등부, 중·고등부 참가자를 비롯, 함께 행사장을 찾은 학부모 등 약 1,0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제16회 한강사랑 그림그리기 대회’를 개최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본 행사는 ‘한강 사랑’을 큰 테마로 한강과 함께하면 즐거운 일이 생겨요, 생명이 살아있는 한강, 맑고 깨끗한 한강의 모습 3가지를 그림 주제로 선정해 진행했다.

미래세대 주인공인 학생들에게 한강의 소중함과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가족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체험행사가 동시에 진행됐다.
학생과 학부모들은 특히 천연비누 만들기, 친환경 LED스탠드 만들기 등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코너에 큰 호응을 보였다.

학생들은 주최즉에서 준비한 천막이나 준비해 온 돗자리에 앉아 각자의 마음에 담긴 한강의 풍경을 도화지에 형형색색 표현했다.

이날 접수된 그림들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작품의 순수성, 창의성 등을 감안해 수상작을 선정하며, 10월 27일 한강수계관리위원회 홈페이지를 통해 수상 결과가 발표된다.

시상은 환경부장관상(4명), 한강유역환경청장상(21명), 환경보전협회장상(20명) 등 45명의 수상자에게 총 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수상 작품은 한강유역환경청에 전시되는 한편 2018년 탁상달력으로 제작되어 입상자 및 교육기관에 배포할 예정이다.

나정균 한강청장은 “이번 대회가 한강에 대한 관심을 일깨우는 소중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한강청은 앞으로도 꾸준히 한강사랑 정신을 담은 행사를 개최해 시민들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