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장신대, 에너지효율화 사업의 시장 확대와 수요 창출 견인 사업 토대마련

장신대 Smart Energy Campus 준공식 개최

박영복 기자입력 : 2017.09.11 16:29
한전 에너지종합관리솔루션 활용 에너지 사용 절감 모범사례 구축

중소기업 참여 통한 상생협력 모델 구축으로 新정부 일자리 창출 기여

한국전력공사(사장 조환익)는 9월 7일 오후 3시 서울 광진구 소재 장로회신학대학교(총장 임성빈)에서 Smart Energy Campus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한국전력공사 김시호 부사장, 장로회신학대학교 임성빈 총장, 산업통상자원부 유법민 과장, 광진구청 김기동 구청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학교 에너지효율화 사업의 토대가 될 장로회신학대학교 Smart Energy Campus 의 성공적인 준공을 기념했다.

한국전력공사와 장로회신학대학교는 지난 2016년 8월 26일(금) 「에너지효율화 시범사업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LED 조명기기, 냉난방기 교체와 K-EMS를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해 왔다.

장로회신학대학교는 고효율 설비 대체 및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연간 24%에 달하는 에너지 비용과 유지보수 비용을 포함하여 연 1.8억원을 절감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LED 및 냉난방 설비 등 에너지효율화 분야 우수 중소기업들의 참여를 통한 컨소시엄 형태로 사업을 진행하여 중소기업과의상생협력 모델 구축은 물론 에너지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했다.

한전은 우수한 K-EMS 기술력을 바탕으로 현재 나주시, KEPCO-에너지솔루션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나주 혁신산업단지내 6개 중소기업의 에너지 효율 향상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향후 전국 1,158개 산업단지, 9만2천여 입주기업 대상 확대계획과, LGU+와 5천억원을 투자하여 2천여개 공장에 K-EMS 보급 사업도 병행하고 있다.

한전 관계자는 "K-EMS 기술을 대학교에 적용한 사례를 계기로 앞으로도 에너지효율화 사업의 시장 확대와 수요 창출에 견인하고 민간의 참여를 적극 유도하여 새로운 성장엔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