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유통 김병문 대표이사, 추석 선물용 및 제수용 상품 특별점검 실시

박영복 기자입력 : 2017.09.12 17:16
농식품전문매장 농협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김병문)은 12일 추석을 앞두고 선물용 및 제수용 먹거리에 대해서 추석 전까지 특별 식품안전 점검을 진행한다.

농협유통은 명절 식품안전 점검 첫날 김병문 대표이사가 식품안전 점검자로 직접 나서 식품안전관리(원산지 및 유통과정) 전반적인 실태를 점검했다.

또한, 농협유통은 명절 식품 안전관리를 위해 소속 25개 하나로마트의 품질 안전 관리 직원들을 중심으로 12일부터 10월 3일까지 식품안전 및 원산지 관리 특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

특별점검은 명절 선물·제수용품 등 추석 명절 수요가 증가하는 한우·굴비·견과·나물류 등 명절 성수품을 중점으로 원산지 표시·유통기한 경과 유무·식품보관 방법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농협유통 김병문 대표이사는 “농협유통은 올해 추석 특판 기간동안 안전한 먹거리 판매를 위해 전 직원을 식품안전 점검자로 임명하였다.”며, “특판기간 동안 농협유통 소속 25개 하나로마트의 식품안전 사항을 전 직원이 철저히 관리하여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