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올가을 들어 가장 추워, 첫얼음과 서리 관측됐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임고은 인턴기자입력 : 2017.10.30 15:08
[사진=대전지방기상청 제공/ News1]30일 대전에서 관측된 첫 서리(왼쪽)와 첫 얼음(오른쪽)

30일 대전에서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아침 기온을 기록했다.

대전·충남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3.9도~1.9도로 관측됐으며 내륙 대부분 지역에서 영하의 기온을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대전에서 첫얼음과 서리가 관측됐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가운데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내려가면서 얼음과 서리가 관측됐다.

대전의 첫얼음은 평년보다 1일, 지난해보다는 2일 빨랐으며, 첫서리는 평년보다 6일 늦고 지난해와는 같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31일)도 복사냉각 효과로 기온이 내려가 평년보다 낮겠다"며 "내륙에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많겠으니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