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웨스트햄 경기, 포체티노 감독 "손흥민 먼 거리에서 골 넣어 놀라웠다" 극찬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한희 기자입력 : 2018.01.05 13:19

(사진=뉴스1)

토트넘 웨스트햄 경기에 토트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손흥민의 골을 칭찬해 눈기을 끈다.

5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는 토트넘과 웨스트햄의 2018-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1라운 경기가 진행됐다.

이날 경기에서 토트넘은 손흥민은 극적인 동점골에 힘입어 웨스트햄과 1대1 무승부를 거뒀다.

손흥민은 후반 39분 중거리슛으로 동점골에 성공했다. 이는 올 시즌 통틀어 10번째 득점이다.


경기를 마친 후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은 인터뷰를 통해 "손흥민은 우리가 어려운 상황이었음에도 먼 거리에서 골을 넣었다. 정말 놀라웠다"고 칭찬했다.


이어 포체티노 감독은  "모든 것을 다 바쳤고 경기를 압도했지만 이런 결과도 축구에서는 일어난다"라며 "이 경기는 3-1, 4-1 또는 5-1로 끝났어야 한다. 오늘은 우리의 날이 아니었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