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야, 해체에 얽힌 비극 "어느날 분장팀이 사라지고.."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상희 기자입력 : 2018.01.14 14:39

사진=JTBC 방송캡처




걸그룹 투야의 해체 일화가 네티즌의 눈길을 다시금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는 투야 멤버들이 출연해 오랜만에 무대를 선보였다.


투야는 2001년 앨범 '룩(Look)'로 데뷔 후 같은 해 신인상을 받으며 주목받았지만 곧 해체됐다.


이에 대해 김지혜는 "회사 사정이 갑자기 안 좋아졌다"며 "어느 날 안무팀이 실종되고, 분장팀이 사라졌다. 갑자기 하나둘 없어졌다"고 고백했다.

류은주는 "미용실에도 못 가 손수 메이크업을 했다. 심지어 숙소 보일러를 틀 기름도 없었다"고 당시 상황을 떠올렸고, 안진경 역시 "마지막 날까지 해체되는 줄 몰랐다"며 눈물을 흘렸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