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와이드 크루즈선 실버 디스커버러 '제주항 첫 입항'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입력 : 2018.03.27 16:12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국제 크루즈선사인 실버씨크루즈 선사의 월드와이드 크루즈선인 ‘실버 디스커버러(Silver Discoverer)호’가 지난 26일 11시 제주항에 첫 입항했다.


실버 디스커버러호는 바하마 국적으로 승객정원 128명, 승무원수 70명, 길이 102m, 폭 15m, 총톤수 5,218톤의 초호화 럭셔리 크루즈선이다.


실버 디스커버러호 운항노선은 지난 2월 16일 태국 푸켓에서 출발하여 마닐라 등 동남아, 홍콩, 일본, 한국, 필리핀, 미국 등 아시아와 북미지역 주요 기항지를 거쳐 오는 6월 23일 영국지역으로 가는 월드와이드 크루즈선이다.


금번 첫 입항하는 실버 디스커버러호는 시장다변화 일환으로 2017년 3월 미국(마이애미)크루즈박람회에서 제주도가 실버씨 크루즈선사와의 비즈니스 미팅에서 기항확대 요청에 따라 입항하는 것이며, 이외에 실버씨 크루즈선사의 월드와이드 크루즈인 실버 섀도우(Silver Shadow, 28,258톤)호가 올해 5월과 10월 2회 제주항에 입항이 예정되어 있다.
이기우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산업과장은 "월드와이드의 제주기항 유치 확대 등 시장다변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