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농수산식품 수출의 미래, 아세안... 제2의 주력 시장으로 육성

aT, 新남방정책 실행을 위한 아세안시장 수출확대 전략회의 개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입력 : 2018.04.30 05:50
▲ 신남방정책 실행을 위한 아세안 시장 수출확대 전략회의장 전경 및 회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아세안 시장을 제2의 주력 시장으로 육성, 새로운 수출성장 동력을 마련코자 '新남방정책 실행을 위한 아세안시장 수출확대 전략회의'를 4월 26일(목) 베트남 하노이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개최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 수출업체, 바이어 등 5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aT 해외사업처장의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아세안지역 aT 지사별 수출확대전략 발표, 수출업체·바이어와의 전략토론 순으로 진행되었다.

전략회의에 앞서 아세안지역 바이어 초청 ‘세일즈 로드쇼’를 개최하여 현장 계약식을 진행했고, 수출업체-바이어-aT가 함께 수출확대 결의대회를 개최하는 등 한국 농식품의 아세안시장 수출확대 의욕 고취 및 아세안 지역 내 K-Food 붐업 분위기 조성에 기여했다는 후문이다.

aT는 이번 전략회의를 기점으로, 금년 내 베트남 하노이를 아세안 지역본부로 격상하고, 호치민 지사 신규 설립, 미 개척시장인 CLM(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지역 파일럿 요원 파견 등 aT의 역량을 아세안 시장으로 전진 배치하여 수출확대를 위한 전방위적인 사업들을 추진 해 나갈 예정이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글로벌 환경 변화에 따라 아세안 시장은 일, 중, 미를 넘어선 제 2의 주력시장으로 부상했다”며, “신남방 지역 수출확대를 위해 종합지원센터를 통한 진출업체 애로 해소부터 현지 맞춤형 상품개발, 온라인 등 新유통망 진출확대, 3S(Star, SNS, School) 마케팅 등 aT의 마케팅 역량을 아세안 지역에 집중하여 농식품 수출의 미래 청사진을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pyoungbok02@gmail.com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