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2018 우리가락 우리마당 개최...야외 국악공연 한마당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입력 : 2018.07.10 14:15
사진 = 충북도청

충청북도는 국악의 대중화와 장소의 명소화를 추구하는 야외국악공연 ‘2018 우리가락 우리마당’이 영동 용두공원에서 오는 21일 부터 시작된다고 9일 전했다.

 

국악놀이터 the 채움이 주최·주관하고, 자계예술촌이 협력하는 이 공연은 오는 21일 오후7시30분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10회에 걸쳐 아름다운 우리선율을 선보일 예정이다.

 

남도의 소리와 영남의 춤, 전통음악과 창작국악이 어우러지는 이번 공연은 큰무대와 작은무대, 우리문화체험과 프리마켓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로 구성되어 있다.

 

개막공연을 맡은 창작타악단체 ‘타악연희원 아퀴’는 전통과 현대의 만남, 동양과 서양의 크로스오버를 우리나라 고유의 정서인 흥과 신명으로 풀어내는 팀이다. 대북과 모듬북, 서양타악기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한 다채로운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총 10회의 다양한 공연내용들은 충북문화재단과 영동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