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여름 휴가철, 축령산자연휴양림서 물놀이 즐기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입력 : 2018.07.11 13:00

여름 휴가 물놀이, 축령산자연휴양림에서 안전하게 즐기세요!”

경기도 산림환경연구소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인 오는 7월 13일부터 8월 24일까지 남양주 수동면 소재 축령산자연휴양림 내 ‘야외 물놀이장’을 개장·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축령산자연휴양림’은 서울에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한데다 물놀이장 이용의 경우 입장료만 내고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어 수도권 가족단위 방문객들의 알뜰 휴가지로 유명하다.
이곳에는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물놀이장,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목재 데크 쉼터, 분수시설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들을 갖추고 있다.

이 밖에도 다양한 등산로는 물론, 숙박시설 및 물놀이장 주변에는 5~60년생의 아름드리 잣나무림이 있어 현대인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기 위한 최적의 장소로 알려져 있으며, 인근에는 경기도잣향기푸른숲, 몽골문화촌 등 다양한 명소들이 위치해 있다.

특히 도 산림환경연구소는 방문객들이 안전하고 깨끗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요원을 배치하고, 물놀이장에 대한 청소를 수시로 실시할 방침이다.

이용가능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입장료는 성인 1,000원, 청소년(중·고등학생) 600원, 군인(하사 이하,의경포함) 600원, 7세 이상 12세 이하 어린이 300원이다. 

물놀이장과 목재 데크 쉼터는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며, 휴양림 내 숙박시설을 이용하길 원할 경우 경기농정 홈페이지를 통해 별도의 사전 예약절차를 밟아야 한다.

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농정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축령산자연휴양림 안내전화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