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테크노파크, 충북스타기업육성사업 추진...“지역경제 활성화에 핵심동력 기대”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입력 : 2018.07.30 11:42
충북테크노파크는 지역기업 경쟁력 강화를 통한‘좋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충청북도와 함께 “충북스타기업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충북TP는 이를 통해 선정된 미래성장 가능성이 높은 충북스타기업 15개사 실무책임자와 경영전설팅전문가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7일 혁신성장 전략회의를 개최하여 본격적인 기업육성을 진행한다.

이번 전략회의는 정부에서 추진 중인 전기․자율차, 반도체․디스플레이, IoT가전, 바이오․헬스, 에너지신산업에 해당하는 5대 신산업 28개 전략산업을 중심으로 기술개발, 기반구축, 인력양성, 규제개선 등을 포함하는 중장기 기술로드맵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충북스타기업 15개사의 맞춤형 기업성장전략을 수립하기 위해 기획됐다.

충북TP는 이날 기업별 경영컨설팅전문가 매칭 관련 논의를 시작으로 혁신성장 경영전략, R&D추진방향, 구체적인 지원정책에 대하여 심도 있는 대화를 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충청북도 중점사업으로 추진되는 스타기업육성사업은 충북에 본사가 소재하는 중소기업 중 대기업 의존도를 최소화하고 자생력 강화를 위하여 성장잠재력이 높고 일자리 창출 파급력이 우수한 15개 중소기업을 발굴해 충북스타기업으로 지정하여 육성중에 있다.

충북TP 김진태 원장은 2018년도 충북 스타기업으로 지정된 기업관계자들에게 축하인사를 전하며, “충북 스타기업으로서 자부심과 책임감을 가지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핵심동력이 되어 줄 것”을 당부한 뒤 “스타기업 육성을 위한 체계적인 지원으로 충북 스타기업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겠다.”고 전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