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압수수색, 쏟아졌던 의혹·의문 풀릴까

머니투데이 더리더 소진영 기자입력 : 2018.10.12 09:00
사진=뉴스1 제공
이재명 경기지사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이재명 지사의 주거지와 사무실 등을 전격 압수수색하고 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12일 오전 7시 20분쯤부터 이재명 지사의 성남 자택과 성남시청 전산실, 통신실 등 4개 사무실에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 중이다.

이재명 지사는 선거 기간 중 방송토론 등에서 친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 한 의혹을 부인한 혐의와 성남시장 권한을 남용해 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 한 혐의 등으로 고발당했다.

현재 배우 김부선과 이른바 ‘여배우 스캔들’에 휩싸인 가운데 이재명 지사의 자택과 성남시청의 압수수색에서 어떤 결과가 나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