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에서 ‘세계요리경연대회’ 열린다

3∼4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5·18민주광장 일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입력 : 2018.11.02 13:47
광주광역시는 광주음식의 세계화를 위해 3일부터 4일까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5·18민주광장 일대에서 ‘세계요리경연대회’가 열린다고 밝혔다.


 (사)한국조리사협회 광주·전남지회 주관으로 마련된 세계요리경연대회는 ▲라이브경연대회(개인, 단체) ▲지역 특산물을 이용한 창작요리경연(학생부, 일반부) 및 전시 ▲부대행사로 광주별미(상추튀김) 시식행사 및 세계적인 일본요리 명인의 참치 해체 쇼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특히 학생 및 일반부로 나눠 진행되는 창작요리 경연은 셰프의 레시피와 고급 조리정보를 공유하고, 관람객과의 소통의 장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조리사협회 광주·전남지회는 경연에서 호평을 받은 요리에 대해서는 광주광역시장상, (사)한국조리사협회중앙회장상 등 총 43개 팀을 시상한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