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 일행, 9일 오후 ‘2019 광주세계수영대회’ 현장점검

머니투데이 더리더 최정면 기자입력 : 2019.01.08 15:57

노태강 2차관./사진=뉴스1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 등이 올해 세계수영선수권대회 현장 점검차 9일 오후 광주를 찾는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는 9일 오후 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 등 일행 6명이 광주여대 개회식장과 남부대 주경기장, 염주체육관 등 대회 시설 점검차 광주를 방문한다고 8일 밝혔다.

문체부의 이번 광주 방문은 대회를 6개월여 앞두고 대회 준비상황과 주요현안, 대회시설 진행사항 점검·토의 등을 위한 것으로 광주여대 개회식장과 염주체육관 아티스틱수영 경기장, 남부대 주경기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문체부 노태강 제2차관 일행은 9일 오후 2시경 광주여대 체육관에서 개회식 전반적인 내용에 대해 보고받고, 염주체육관에 설치중인 아티스틱수영 경기장을 찾아 현장을 둘러보고 시설 전반에 대해 점검한다.

이후 문체부 제2차관 일행은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과 조직위 조영택 사무총장 등과 함께 대회 전반적인 준비상황에 대해 보고받고 주요현안사항에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jungmyeon@gmail.com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