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준호 의원, 부산청년정책연구원과 청년 일자리 만들기 매진키로

김덕열 연구원 이사장 면담... "실질적인 정책 수립과 추진에 최선 다하겠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입력 : 2019.02.22 15:53
▲ 윤준호(더불어민주당, 부산 해운대을) 국회의원(왼쪽)과 김덕열 부산청년정책연구원 이사장(오른쪽)
더불어민주당 윤준호(부산 해운대을) 국회의원이 부산청년정책연구원과 손잡고 부산청년들의 일자리 만들기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윤 의원은 19일 부산 해운대 사무실에서 부산청년정책연구원 김덕열 이사장을 만나 자신의 향후 의정활동 중심을 지역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두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최선을 다해 활동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만남은 김 이사장이 부산청년정책연구원의 여러 사업을 설명하고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윤 의원 사무실을 방문하면서 이뤄졌다.

김 이사장은 이날 부산청년정책연구원이 운영하는 ‘부산청년 취·창업 멘토링 Cafe’ 활성화, 부산청년 정책 발굴 및 제안, 부산의 인적자원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력 등이 지속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

김 이사장은 “우리 연구원은 지역 청년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정책수요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윤 의원은 “많은 청년들이 일자리를 찾아 부산을 떠나고 있는 현실을 알고 있다”며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이들이 부산을 떠나지 않고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이어 “앞으로 지역 청년들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정책을 만들고 이를 효과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부산청년정책연구원의 활동에 경의를 표하며 같이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