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어선, 삼척항서 전화기 빌려달라고?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06.19 17:59
사진=뉴시스 제공

북한 어선이 강원도 삼척항에 정박했을 당시의 CCTV 영상이 수면위로 떠올랐다.

19일 삼척항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지난 15일 강원도 삼척시 삼척항에 정박한 북한 어선의 정황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 속에는 삼척항 내에서 12분간 머문 북한 어선이 주민들과 접촉을 하고 해경에 예인되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오전 6시 10분께 해당 어선은 삼척항 부근에서 오분동 방향으로 가다가 돌연 부두 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이후 삼척항 부두에 정박까지 한 북한 어선은 12분간 자리에 머물렀다. 뿐만 아니라 어선 선원이 주민에게 “북한에서 왔다. 전화기 좀 빌려 달라”고 말을 거는 등 접촉을 시도한 정황이 드러났다.

한편, 현재 북한 어선은 해경 경비함에 의해 해군 1함대로 옮겨진 것으로 전해졌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