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폭염대비 그늘막 11개소 설치

"찌는 듯한 폭염, 그늘막에서 쉬었다 가세요"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07.16 15:26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도심지의 유동인구가 많은 교통섬 및 횡단보도 주변에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파라솔형 그늘막 11개소를 설치해 오는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


그늘막의 크기는 지름 3m로, 자외선을 90% 이상 차단하고 바람이 잘 통하는 재질의 원단으로 구성되어 무더운 여름에 신호를 대기하며 시원함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특히 군은 재난 취약계층을 위해 관내의 어린이 보호구역을 우선적으로 조사하여 그늘막을 설치해 안전한 등하교 길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영조물 배상보험도 가입해 주민의 안전을 확보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폭염특보 발효시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충분한 수분섭취를 통해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며 “여름철 폭연 대책기간동안 군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폭염 저감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