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국 맨정신에 무슨 일? ‘길거리에서...’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07.18 11:55
사진=뉴스1


농구선수 정병국이 길거리에서 음란행위를 해 경찰에 붙잡혔다.

18일 인천 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전병국은 지난 4일 새벽 6시 인천 구월동 로데오 거리에서 바지를 내리고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았다.

당시 정병국은 로데오거리에서 바지를 내리고 지나가는 여성을 보며 자위 행위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변 CCTV를 확인한 경찰은 정병국을 용의자로 보고 17일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정병국이 음주를 한 사실은 없다고 밝혔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