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文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위독한 상태"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0.29 12:38

사진=뉴스1

청와대는 29일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강한옥 여사(92)가 위독한 상태라고 밝혔다.


뉴스1에 따르면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취재진에게 "강 여사께서 소천하셨다는 정보지가 돌고 있는데 사실이 아니다"라며 "다만 위독하신 것은 맞다. 대통령께서 오늘 어머니를 뵈러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26일에도 헬기 편으로 부산에 머무르고 있는 강 여사를 찾았다. 강 여사는 노환으로 건강이 좋지 않은 상태로, 부산의 한 병원에 입원 중이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