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제49회 계량측정의 날 국무총리 기관표창 수상

지자체로서 전국 최초 수상 쾌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0.29 17:22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지난 25일 서울에서 열린 ‘제49회 계량측정의 날’행사에서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계량측정 분야에서 지방자치단체로서는 전국에서 최초로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이번 시상식은 법정계량 관리체계 선진화와 계량측정 산업의 발전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행사로서 일반 국민에게 유튜브를 통해 인터넷 생중계됐다.

부여군에서는 그동안 계량측정 분야의 사각지대인 석유 일반판매소의 주유계량기에 대한 현장점검을 통해 정기검정이 철저히 이행될 수 있도록 관리하는 한편, 전통시장 상인들의 계량측정 제도 정착을 위해 관련부서와 협업을 통해 원산지 단속과 병행한 계량 점검․홍보 활동을 지속 실시하는 등 공정한 계량측정 분야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계량측정 분야의 사각지대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계량측정의 날’은 세종대왕이 계량체계를 확립한 1446년 10월 26일을 기념해 1970년 제정됐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