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원, 아들 공부하는 모습보고 당황? 어떻게 공부해야 하나...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1.01 23:35

사진: 공부가 머니? 포스터

'공부가 머니?'에 최정원 모자가 출연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일 첫 방송된 MBC 새 예능프로그램 '공부가 머니?'에서는 1회 고민 의뢰자로 배우 최정원 부부와 아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정원 아들은 공부를 시작한지 10분 만에 집중력이 떨어졌고, 이를 보던 전문가는 "방에 전자기기가 너무 많다"라고 지적했다.


'공부가 머니?'는 공부하는 자녀들과 고민이 많은 학부모들을 위해 검증된 기관과 교육 전문가들의 솔루션을 통해 교육비는 줄이고, 자녀의 재능을 효과적으로 살릴 수 있는 1급 비밀 교육법을 제시하는 신개념 교육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공부가 머니?'의 최희청 PD는 "아이들의 성향에 따라 교육법이 다르더라. 그런 부분들은 아이들의 성향에 맞춰 솔루션 제공할 것이고 공부 방법도 그렇게 달라질 것"이라고 소개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