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2019년 가구주택 기초조사' 실시

6일부터 25일까지.. 4개 기본조사 항목과 8개 특성항목 조사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05 18:05
양구군은 통계청이 주관하는 2019년 11월 1일 0시 기준 ‘2019년 가구주택 기초조사’를 6일부터 25일까지 20일간 실시한다.


가구주택 기초조사는 2020년 인구주택 총조사와 농림어업 총조사 실시에 앞서 총조사에 필요한 기초정보를 사전에 수집하고,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의 각종 정책 수립에 필요한 통계를 생산‧제공하기 위한 표본 틀로 활용하기 위해 실시된다.

조사는 주소, 조사 구분, 거처 종류, 조사대상 여부 등 4개 기본조사 항목과 빈집 여부, 건축연도, 거주가능 가구 수, 옥탑 여부, 총 방 수, 난방시설, 주거시설, 농림어가 여부 등 8개 특성항목을 포함해 총 12개 항목에 대해 이뤄진다.

빈집을 포함한 모든 가구와 거처가 조사대상으로 약 1만 가구이며, 조사원이 모든 거처(건물)를 방문해 현장을 확인하고 기본항목에 대해 조사하고, 일부 가구를 방문해서는 기본항목뿐만 아니라 특성항목에 대한 면접조사를 한다.

올해에는 처음으로 태블릿PC를 활용한 전자조사가 실시돼 조사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오류를 보완할 수 있도록 했다.

양구군은 조사를 위해 9~10월 조사원을 모집해 공무원과 조사원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