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부동산 가격공시 실적평가 ‘최우수’…충남 1위

정확한 토지특성 조사 및 공정한 지가산정 등 개별공시지가 업무 호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05 18:17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충청남도가 실시한 ‘2019년 부동산 가격공시 업무추진 실적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기관에 선정됐다. 

4일 시에 따르면, 충남도는 도내 16개 시군을 대상으로 올해 추진한 개별공시지가 업무에 대한 토지특성 조사 및 산정의 적정성, 결정‧공시 추진실적 등 6개 분야 19개 세부지표에 대한 서면평가와 현지점검 등을 실시했다.

평가 결과 공주시는 그동안 개별공시지가 조사계획에 따라 정확한 토지특성 조사와 공정한 지가산정 및 검증 등을 통한 지가관리로 공시지가의 객관성 및 행정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노력해온 점을 인정받아 최우수 기관에 선정됐다.

특히, ‘부동산 가격공시 소위원회 운영’으로 현지성을 충분히 반영한 실질적인 심의를 하는 등 적극 행정에 대한 노력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손일환 토지정보민원과장은 “개별공시지가는 조세부과는 물론 각종 부담금의 산정기준으로 활용되는 등 시민 실생활에 밀접하게 연관되는 중요한 업무”라며 “앞으로도 정확하고 공정한 지가 결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