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인천신항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업무협약 체결

인천신항 배후단지 내 최첨단 ICT 기술 접목한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08 15:15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와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7일 인천항만공사 대회의실에서 ‘인천신항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인천항만공사에서 시행하는 인천신항 항만배후부지 개발사업(255만㎡) 구간 내 상수도시설에 최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관련 기관 간 상호 협력체계 및 원활한 사업추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하여 추진됐다.

업무협약에 따라 인천항만공사는 인천신항 스마트관망관리를 위한 인프라 구축사업을 수행하고,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인천신항 배후단지 급수공급 및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관련 행정 지원을 하게 된다.

인천신항 배후단지 내 스마트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은 인천신항 개발계획에 맞춰 2025년까지 단계별로 추진되며, 구축될 주요 인프라는 실시간 수질 및 유량 측정, 맨홀표지, 누수감지 등 최첨단 시스템이 도입될 예정이다.

인프라 구축이 완료되면 상수도사업본부 내 미추홀참물 통합운영센터에서 상수도 시설물 및 수질 등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여 수돗물 수질 이상, 관로 파손 및 누수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된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항만배후단지 최초로 상수도 시설에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를 도입함으로써 편리한 유지관리 및 신속한 상황대응체계로 경영개선 기여는 물론 4차 산업혁명 시대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