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19년 정부합동평가 산림분야’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과 숲 가꾸기, 산불방지 분야 매우 우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19 16:29
대구시는 ‘2019년 정부합동평가 산림분야’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2015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후 3년 만에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녹색도시 대구를 만들기 위한 노력이 결과로 나타났다.

산림분야 정부합동평가는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 산불방지, 소외계층 산림복지 바우처, 도시녹화 성과율, 산림병해충방제 등 산림행정 분야 8개 항목을 평가됐다.

평가는 위원의 합동검증 및 현지실사로 진행됐다.

8개 지표에 대한 지자체 평가 결과 대구시는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고, 특히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과 숲 가꾸기, 산불방지 분야 성과가 타 광역시에 비해 매우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대구시는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산림청으로부터 표창패와 포상금 14백만 원을 받게 된다.

성웅경 대구시 녹색환경국장은 “이번 수상을 바탕으로 시민과 자연이 함께하는 녹색도시, 건강하게 호흡하는 산림복지 인프라 조성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정부합동평가 산림분야에서 ’15년 최우수, ’14년 장려, ’13년 우수로 선정된 바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