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체육회, '2019 서울시 청소년 야구교실 연식야구대회' 개최

‘서울시 청소년 야구교실’ 프로그램 통해 배우고 익힌 연식야구 실력 겨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11.25 13:58
연식야구를 통해 서울 각 지역 학교 일반 학생들의 스포츠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한 연식야구대회가 23일(토), 27일(수) 양일간 개최된다.


서울특별시체육회(회장 박원순)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서는 한 해 동안 ‘서울시 청소년 야구교실’을 통해 서울 각 지역 학교에서 교사와 학생이 체육수업 시간에 함께 배우고 익힌 연식야구 실력을 겨룬다.

‘2019 서울시 청소년 야구교실’은 운동만 하는 학생 선수와 공부만 하는 일반 학생이 양산되는 현재의 엘리트 스포츠 시스템을 개선하기 위한 정책에 맞춰 일반학생의 스포츠 대회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대회는 8개교 총 240명이 참여해 기량을 겨루게 된다. 먼저 오는 23일(토)에는 한양대학교사범대학부속중학교 운동장에서 여자 중등부(경희여자중학교, 내곡중학교, 노원중학교, 한양대사범대학부속중학교) 대회가, 27일(수)에는 잠실종합운동장 연식야구 전용구장에서 초등부(덕암초등학교, 송중초등학교, 인수초등학교, 홍연초등학교) 대회가 열린다.

경기방식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총 3회 경기로 진행되며 경기시간은 1시간이다. 정규이닝 무승부일 경우에는 추첨으로 승부를 가리게 된다. 대회사용 공인구, 공인배트는 한국연식야구연맹이 공인한 일구공과 연식용(KSBF) 알루미늄 배트를 사용한다. 우승, 준우승을 포함해 왕중왕전에 참여한 모든 팀에게는 트로피와 메달을 수여한다.

정창수 서울시체육회 사무처장은 “청소년 야구교실을 통해 초등학생과 여중생들에게 야구종목이 보는 스포츠에서 직접 체험하고 즐기는 스포츠로 전환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일반학생들도 스포츠 대회 참여를 통해 건강한 인격체로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장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