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인재육성재단에 장학금 기탁 잇따라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1.30 16:27

▲엄태화 팀장 장학금 기탁
안양시인재육성재단에 인재들을 위한 온정이 답지하고 있다.


박용진 에스피텍 대표가 28일 최대호 안양시장을 예방, 5백만 원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앞서 26일에는 홍성완 ㈜시스게이트 최대호 시장을 만나 어려운 환경의 학생들이 꿈을 이루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며 장학금 1천만 원 증서를 기탁했다.


장학금을 기탁한 두 기업 모두 안양에 소재한 유망 중소기업이다.


호계동에 있는 에스피텍은 디스플레이 측정기기 제조 전문으로 대기업과 협력관계에 있는 건실한 기업이다.


특히 시가 선정하는 우수기업에 이름을 올려 이달 21일 최대호 시장이 방문한 가운데 우수기업임을 상징하는 현판식이 현장에서 있었다.


관양동에 사옥을 둔 ㈜시스게이트는 IT관련 기술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장학금 기탁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3년부터 시에 꾸준하게 장학금을 보내와, 현재까지 총 액수는 5천만 원에 달한다.


기탁금 1천5백만 원은 안양시인재육성재단을 통해 장학기금으로 활용된다.


최 시장은 넉넉지 않은 가운데서도 묵묵히 꿈을 이루려고 노력하는 학생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앞서 이달 12일에는 안양시 시민봉사과에 근무하는 엄태화 여권팀장이 5백만 원을 인재육성재단에 장학금으로 기탁해 귀감이 됐다.


기탁금 5백만 원은 엄 팀장이 11월 2일 대한민국민원봉사대상 시상식에서 대상(大賞)을 수상하며 받은 상금이다.


엄 팀장은 청소년문화의 집 건립, 난독증 청소년지원사업 추진, 청소년교육지원조례 개정 등을 잘 추진했으며, 여권행정을 총괄하면서 민원행정 개선에 노력한 결과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