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토트넘] 래시포드 연봉 얼마나 받을까?! '축포 터트렸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2.05 10:59

사진=뉴스1

맨유가 토트넘을 격파한 가운데, 승리의 주역으로 언급되고 있는 마커스 래시포드의 연봉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맨유는 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토트넘과의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 15라운드 경기에서 승리했다.

무리뉴 전임 감독 앞에서 맨유는 토트넘을 거침없이 밀어부쳤다. 특히 맨유는 초반부터 강하게 압박하며, 경기를 주도해갔다.

이날 맨유 마커스 래시포드는 토트넘의 골망을 연속으로 흔들었다. 래시포드의 활약은 맨유를 승리로 이끌기 충분했다. 이로써 맨유는 래시포드가 2골을 넣으면서, 옛 스승 무리뉴 감독은 첫 패를 안겼다.

래시포드는 1997년생으로, 2016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에 입단하며 데뷔했다. 현재 래시포드의 연봉은 약1,200만 파운드(약 176억 원)가량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