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화성행궁 일원에서 제야 콘서트, 타종, 떡국나눔 등 행사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2.30 13:29
▲2018년 타종 행사
수원시가 12월 31일 저녁 화성행궁 일원에서 2019년을 마무리하는 제야 행사를 연다.


행사는 밤 10시 30분 화성행궁광장에서 열리는 ‘2019 제야 콘서트’로 시작된다. 가수 유형민·장철웅·유진표·한금서, 밴드 ‘Blues 4’, 색소폰 연주자 김수환 등 지역 예술인들이 출연한다.

11시 40분부터 여민각에서 2019 제야·2020 경축 타종 행사가 열린다. 시민 30여 명과 염태영 수원시장,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 등이 33번 종을 울린다. 타종행사는 40여 분 동안 이어진다.

2020년 1월 1일 자정부터 40분 동안 화성행궁 광장에서는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 주최로 떡국 나눔 행사가 진행된다. 제야 행사에 참석하는 시민 5000여 명에게 무료로 떡국을 제공한다.

1월 1일 오전 7시에는 팔달산 서장대에서 ‘풍물굿패 삶터’ 주최로 새해 해맞이 행사가 열린다. 풍물굿패의 길놀이와 비나리(고사를 지내며 부르는 노래), 해맞이 함성 지르기 등을 한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