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등록명허세 48,366건 18억8천8백만원 부과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1.16 16:51
안양시는 금년도 1월 등록면허세(면허)로 총 48,366건에 18억8천8백만 원을 부과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월 대비 6.4% 증가한 수치다. 

이는 주택임대사업자 및 무선기지국 면허가 다소 증가한 것이 요인이다.

이중 임대사업자, 일반음식점, 화물자동차 운송사업, 건강기능식품수입업 및 판매업 등의 순으로 과세비중을 많이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납부기한은 이달 말까지다. 납세자들은 은행에 직접 가지 않고도, 전국 모든 금융기관의 현금자동출납기기에서 현금카드나 신용카드, 통장으로 납부 가능하다.

인터넷뱅킹이나 지로, 위택스, 스마트고지서 앱 등을 이용하거나 ARS를 통해 카드 납부도 할 수 있다.

또한, 카카오톡채널 「안양지방세알리미」 친구 등록을 하면 전화나 방문 없이 카카오톡으로도 지방세 상담이 가능하다. (평일 09:00 〜 18:00)

등록면허세는 소액인 관계로 납부를 소홀히 할 수 있는데 설명절연휴도 있어 여유를 두고 반드시 납부해주길 바란다고 시 관계자는 전했다.

또 납부기한이 경과할 경우 3% 가산금 추가고지 및 등록된 면허의 인·허가의 취소 또는 정지등의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