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드림스타트, ‘1:1 맞춤형 방문지도 지원사업’ 실시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1.16 17:32
안성시 드림스타트는 2020년 3월부터 10월까지 8개월 간 드림스타트 대상자 40명(양육자8명, 아동 32명)을 대상으로 ‘방문지도 지원사업‘을 시작한다.


‘방문지도 지원사업’은 강사가 대상자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대상자별 수준에 맞는 1:1 맞춤교육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리적, 환경적 여건상 적절한 교육을 받기 어려운 대상자들을 위해 기획됐다.

과목은 기초학습(국어, 수학, 한글교육) 24명, 보육중재(부모 대상 양육법, 훈육법 등 교육) 8명, 독서지도(독서 및 독후활동) 8명 등 3가지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총 40명의 아동이 서비스를 받게 된다.

방문지도 지원사업 교육 진행을 위해 안성시 드림스타트는 서류 및 면접심사로 4명의 방문지도 강사를 채용할 예정이며, 강사모집은 오는 28일까지 서류접수 하고 2월 3일 면접심사를 거쳐 선정하게 된다.

안성시 드림스타트 관계자는 “취약한 가정환경으로 인해 적절한 교육을 받기 어려운 아이들이 이번 방문지도 사업을 통해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받길 바란다”며 “관내 모든 아동이 동등한 출발선에서 시작할 수 있도록 이 사업의 성공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방문지도 강사 채용은 안성시청 홈페이지 채용공고 게시판을 확인하거나 안성시청 가족여성과 드림스타트로 문의하면 된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