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올해 친환경농업 분야 13개 사업 추진

유기질비료·토양개량제·친환경농자재·유기농업자재·포장재 지원 등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2.04 10:32
양구군은 친환경농업 기반을 조성하고 고품질 친환경농산물을 생산해 명품 농업의 고장으로 확고히 자리를 잡기 위해 올해 친환경농업 분야에 대해 각종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추진되는 친환경농업 분야 사업은 친환경농자재 공급 지원 사업 등 13개 사업이며, 총 6억9000만여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제초제 없는 양구 만들기 사업은 친환경인증 농업경영체 및 생산자단체에 제초 농자재(제초 매트)와 제초작업기(10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제초 농자재(제초 매트)는 친환경인증 및 일반 농가에 지원되고, 제초작업기는 친환경인증 생산자 단체에만 한정해 지원된다.

친환경인증 농가는 보조 70%, 자부담 30%의 비율이, 일반 농가는 보조 60%, 자부담 40%의 비율이 적용된다.

▲친환경농자재 공급 지원 사업은 보조 70%, 자부담 30%의 비율에 따라 친환경인증을 받은 농업경영체 등록 농업인을 대상으로 친환경 유기농자재로 고시된 친환경농자재 구입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유기농업자재 지원 사업은 1억9800만 원(국비 4000만 원, 도비 1800만 원, 군비 8100만 원, 자부담 59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유기·무농약 농산물 인증을 받은 농업인 및 농업법인을 대상으로 친환경 유기농자재로 고시된 친환경농자재의 구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친환경 인증 농가 수분조절제(수피) 지원 사업은 친환경 인증 농업경영체 등록 농업인 및 농업법인을 대상으로 군비 70%와 자부담 30%의 비율에 따라 총 840톤의 친환경 퇴비 수피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친환경농산물 공동물류 시설·장비 지원 사업은 친환경농산물 생산자와 생산자단체 및 유통조직을 대상으로 보조 71%, 자부담 29%의 비율에 따라 친환경농산물 물류저장시설, 유통시설‧장비 지원

▲친환경자율실천단지 조성 사업은 친환경농업 실천 의지가 높은 마을을 대상으로 보조 70%와 자부담 30%의 비율에 따라 3년간 친환경 농자재와 소형 농기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친환경 인증 농산물 포장재 제작 지원 사업은 친환경인증 농업경영체 및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보조 70%와 자부담 30%의 비율에 따라 친환경농산물 인증 마크가 표시된 친환경 인증 농산물의 포장재 제작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친환경농산물 인증촉진비 지원 사업은 친환경인증농산물 생산자단체(친환경농업단체, 영농조합 등) 및 농업인을 대상으로 친환경농산물 인증검사(토양, 농약, 수질)의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양구군은 1농가에 1개 인증을, 총 인증비용의 80%를 1건당 최대 70만 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GAP 인증촉진비 지원 사업은 친환경 의무자조금을 납부한 농업경영체를 대상으로 GAP 인증을 받은 농가가 부담한 검사비용을 지원한다.

▲농업경영 컨설팅 지원 사업은 조직원이 5명 이상이고 조직 경과년수가 2년 이상인 영농조합법인, 농업회사법인, 조직경영체(작목반 등)를 대상으로 7500만 원(군비 6000만 원, 자부담 15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농업경영 컨설팅 업체의 자문비용(컨설팅)을 지원한다.

▲친환경 실천 농업인 전문 기술정보 제공 사업은 친환경농산물 생산자 단체 및 농업인에게 올 연말까지 친환경농업 전문기술지를 지원한다.

▲농업인대학 운영 지원 사업은 수박을 재배하는 농업인과 교육을 희망하는 농업인 60~80명을 대상으로 수박 재배기술 교육을 실시한다.

▲농촌진흥 활력화 지원 사업은 퇴직한 지도직 공무원을 상담보조원으로 활용해 시범사업 기술 지원을 펼치는 사업이다.

위의 사업들은 사업별로 이미 지난해에 신청접수를 완료한 사업이 있고, 18일까지 신청을 접수해 추진하는 사업도 있다.

따라서 사업 신청을 희망하는 농업인단체 및 농업인은 신청기간 등 자세한 사항을 농업지원과로 문의한 후 신청해야 한다.

양구군농업기술센터 최계자 농업지원과장은 “앞으로 농업의 발전방향은 친환경농업인 만큼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농업인과 농업인단체는 빠짐없이 사업을 신청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