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문화예술재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임시 휴관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2.04 18:39
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은 지난 27일(월)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위기 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안양아트센터 등 문화시설의 감염예방 및 대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추가적인 확산 방지를 위해 아래와 같이 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시설물에 대해 임시 휴관 조치를 할 예정이다.

재단은 지난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 포스터와 배너를 제작하고 출입구에 자동 손소독기를 비치하였으며, 안양아트센터 등 일반인 출입이 자유로운 시설에 추가 방역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재단에서는 별도 구성된 보건관리 TFT를 통해 상시 예방 대응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며, 정부 및 지자체 대응 수위에 맞춰 각종 행사 개최 여부 및 일정을 조정하고 추가적인 임시 휴관 조치를 행하는 등 피해 확산을 최소화하는데 적극 대응할 예정이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