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코로나19 신속 대응하기 위한 산림대책단 회의 개최

중앙산림재난상황실을 코로나19 대응 긴급상황실로, 24시간 운영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05 23:21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5일 ‘코로나19 대응 산림대책단 회의’를 개최하였다.

회의에서 산림청은 중앙산림재난상황실을 ‘코로나19 대응 24시간 긴급 상황실’로 운영하고, 산림관련 기관 등에서 코로나19 관련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전국 각지의 산림청 소속기관에서는 전담부서 또는 담당자를 지정하여 매일 자체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산림사업 인력의 감염예방을 위한 마스크·손 세정제 등 물품은 사업비의 안전관리비로 우선 집행하기로 하였다.

아울러, 전국의 산림 분야 다중이용시설 운영현황은 이용객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숲나들e를 통해서 공지한다.

최병암 산림청 차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산림사업 현장에 어려움이 많다.”라면서 “온라인 임산물 판매 촉진 등 임업인 피해지원을 위한 방안을 다각도로 검토하겠다.”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