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언택트 주문 이용 지속 증가

드라이브 스루 매장 차량 주문 건수 올해 들어 2달간 전년 동기간 대비 32% 성장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05 23:44
- 모바일 앱 주문 시스템인 My DT Pass와 사이렌 오더 이용률도 지속 증가하며 주목
- 접촉 최소화하면서 신속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IT 주문 서비스 이용 증가 추세
- 최근 코로나19 등 환경적 영향으로 이용 고객의 폭 지속적으로 점차 확대될 것 예상


스타벅스의 드라이브 스루 매장을 방문해 차량에서 주문하는 건수가 지난해 대비 큰 폭으로 늘어나며 언택트 소비 문화가 점차 확산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는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드라이브 스루 매장을 방문해 차량에서 내리지 않고 주문하는 건수가 지난해 동기간 대비 32% 증가했다고 밝혔다.

고객이 등록한 차량 정보와 연동해 결제 수단 제시 없이 사전에 등록한 스타벅스 카드로 자동 결제되는 시스템인 My DT Pass를 통한 주문 건수도 올해 들어 2달간 지난해 동기간 대비 30% 증가했다. 현재 드라이브 스루 전체 차량 주문 중 My DT Pass를 통한 주문 비중은 약 40%에 달하고 있다.

스타벅스의 드라이브 스루 매장은 일반 매장처럼 체류 공간도 갖추면서 드라이브 주문 공간을 통해 차량에서 내리지 않고 음료를 주문할 수 있는 매장이다. 매장에 도착하여 화상 주문 스마트 패널로 파트너에게 직접 주문하거나, 모바일 앱 주문 서비스인 사이렌 오더와 My DT Pass를 활용해 신속하고 간편하게 주문이 가능하다.

스타벅스의 대표적인 언택트 주문 서비스인 사이렌 오더 주문 건수 역시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800만건을 넘어서며 지난해 동기간 대비 25% 증가했다. 지난해 누적 주문 건수 1억건을 돌파한 사이렌 오더는 올해 2월 기준으로 전체 주문 건수 중 약 22%를 차지하고 있다.

스타벅스 코리아 관계자는 “모바일로 간편하게 주문이 가능한 디지털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차량 이동 중에도 매장 체류 없이 상품을 수령하는 등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는 언택트 서비스에 대한 관심이 매년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며, “최근 코로나19 등의 환경적 영향으로 이용 고객의 폭 역시 점차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스타벅스는 운전자 고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다양한 IT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접목해 오고 있다. 지난해 8월에는 차량을 이용해 DT존을 방문하는 고객의 사이렌 오더 주문 가능 반경을 2Km에서 6Km로 확대하는 등 고객 편의에 입각해 디지털 서비스를 개선하였으며, 2018년 4월 삼성전자 빅스비, 2018년 6월 SK텔레콤의 T맵 연동 등을 통한 음성주문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