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7일 첫 공연 앞둔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 4월 15일 프리뷰공연 진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06 00:12
▲ <사진=㈜‘으랏차차스토리’ 제공>
송미경 작가 원작의 도서 ‘봄날의 곰’이 오는 4월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대학로 대표 웰메이드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와 송미경 작가가 4월 17일부터 혜화역 세우아트센터에서 진행될 가족뮤지컬 <봄날의 곰>으로 두번째 의기투합 소식을 전했다.

​공연은 형의 생일을 맞아 큰 곰이 오게 해달라고 기도한 가율이의 소원으로 실제 교실을 찾은 곰과 반 아이들이 겪는 에피소드를 그린다.

으랏차차스토리와 송미경작가의 조합은 이미 가족뮤지컬 <어른동생>으로 작품성과 완성도를 인정받은 만큼 이번 공연에 대해서도 높은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공연팀은 무엇보다 아이들의 순수함과 동심이 가득한 원작을 무대화 하는 만큼 그 내용과 느낌이 최대한 유지되는 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공연 전반을 이끌어 가는 곰을 재현하기 위해 특수 제작된 곰 탈은 공연의 생동감을 더할 예정이다.

​곰 탈은 어린이 관객들이 공포감을 느끼지 않으면서도 공연에 더욱 즐겁게 몰입할 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을 맞춰 제작되었다.

덕분에 아이들은 물론 함께 오신 부모님들도 더욱 즐겁게 공연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 측은 “아이들의 동심과 순수함으로 가득한 원작 도서를 접하자 마자 무대 위에서 그려질 봄날의 곰이 자연스레 머릿속에서 떠올랐다”며

“따뜻한 감동을 줄 수 있는 공연으로 완성도를 높이고 극장을 찾아준 어린이 관객들이 웃으며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