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임신부 300여명에게 마스크 무료 지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13 13:15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코로나19 감염 취약계층인 임신부에게 마스크를 무료 배부한다. 

13일 시에 따르면, 감염 취약계층인 임신부는 마스크 구입을 위해 사람이 많이 모인 곳에서 장시간 기다리기가 어렵고, 감염 취약계층을 보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보건소에 등록된 임신부 300여명으로, 1인당 마스크 3개(성인용2, 유아용1)와 손수건 2장을 자택으로 우편 발송할 예정이다.

보건소 미등록 임신부는 산모수첩을 지참하고 보건소에 방문하면 마스크 소진 시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김대식 보건소장은 “임신부와 태아 그리고 영유아는 시에서 보호해주어야 하는 대상”이라며, “책임감을 갖고 임신부의 건강 보호에 힘쓸 예정이다” 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