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대학교, 공적 마스크 못 사는 외국인 유학생 마스크 무료 공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3.17 11:48
경기대학교(총장 김인규)는 공적 마스크를 구입하지 못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무료로 마스크를 제공하기로 했다.

지난 9일부터 정부가 공적 마스크 5부제를 시행하면서, 외국인 유학생들에게는 마스크 구매에 소외되고 있다는 소식을 들은 경기대학교 총학생회(회장 조영훈, 스포츠건강과학전공)에서 총장에게 건의했다. 

학교 당국은 적극 수용하여, 비상시에 쓰려고 비축하였던 마스크 3,000장을 우선 유학생들에게 무료로 나눠주기로 했다. 

한 사람 당 1주에 2매를 우선 지급하고, 관계 당국과 협의하여 마스크를 추가로 구입하여 어려운 여건에 처한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지속적으로 제공함으로써 감염 불안 해소와 수업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여 노력하겠다고 했다. 

경기대학교 유학생은 33개국 1,500여명으로 현재까지 1,200여명이 입국한 상태이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