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농공단지 입주업체 ㈜케이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방역마스크 기부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3.18 15:03
평창군 농공단지 입주업체인 ㈜케이엠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방지와 예방을 위해 지역 주민들을 위한 방역물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부한 물품은 약 150만원 상당의 마스크제품 1,000매로 평창군 관내 건강취약계층에 전달하여 코로나19 예방과 극복에 쓰일 계획이다.

㈜케이엠은 각종 1회용 의료용품을 제조하는 업체로 지역 내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해 임직원들의 외부 활동 자제, 상황에 따른 재택근무 실시, 마스크 배부 및 소독제 비치, 등 다양한 안전 권고 수칙을 세우고 적극 시행하고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노력하고 있다.

㈜케이엠 평창지사 우종선 차장은 “비록 큰 기부는 아니지만, 이번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국민이 힘들어 하고 있는데 지금의 힘든 시기를 극복하면 좋겠다.”며 “이번 기부 활동을 통해 평창 지역에서 밤낮으로 노력하고 계신 많은 분들과 건강 취약계층에게 작게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한왕기 평창군수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특히 마스크 같은 방역물품 조달이 어려운 이때, 케이엠과 같은 업체들의 도움으로 인해 앞으로 충분히 극복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지역주민들을 위해 흔쾌히 마스크를 기부해주신 케이엠 업체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우리 관내에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활동 등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