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끝없는 후원릴레이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3.25 13:17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코로나 확산방지 및 대응에 힘쓰고 있는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들을 향한 따스한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안양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최대호)는 지난 19일 관양1동 주민자치위원회(회장 김웅주)로부터 면 마스크 필터 1,000개를 후원받았다. 


후원받은 면 마스크 필터는 관내 소외계층을 위해 제작하고 있는 면 마스크의 필터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 16일에는 안양시니어클럽(관장 박현배)으로부터 천연비누 900개를 후원받아 재난대비 사회적 고립가구 생필품 키트를 제작하는데 사용되었다.



또한, 지난 13일에는 림스상사(사장 유석호)로부터 후원받은 홍삼계탕 225개를‘코로나19’바이러스 확산방지에 연일 애쓰고 있는 만안보건소와 동안보건소 현장인력 및 자원봉사자들에게 전달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후원해주신 분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이 물품들로 재난 상황에서 힘쓰는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분들이 힘을 내 함께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안양시는 북한이탈주민(백여명)을 대상으로도 마스크 4백매를 지난 24일 전달한 바 있다.



안양시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 전염병이 완전히 퇴치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다방면적인 협력과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