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라정보통’, “신축빌라매매 정보 주택 초보자도 이해가기 쉬운 웹툰 ‘빌툰’ 통해 공개”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3.28 00:00
▲사진제공: 빌라정보통
트렌드와 편리함을 담아낸 신축빌라 매매가 주택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신축빌라매매전문 중개업체 ‘빌라정보통’이 ‘안전하고 올바른 신축빌라 분양 계약’을 위한 웹툰을 공개하고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신축빌라전문 중개업체 ‘빌라정보통’ 이정현 대표는 “‘빌라정보통’ 온라인 카페에는 빌라 수요자들이 자신에게 맞는 신축빌라를 안전하게 매매할 수 있는 방법을 알기 쉽게 소개하는 ‘빌툰(웹툰)’을 공개하고 있다”며 “집 계약에 서툰 초보자들도 이해하기 쉬운 웹툰이라서 ‘빌라정보통’ 회원들이 많이 찾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어 “‘신축빌라 계약 과정이나 실입주금’, ‘신축빌라 평형과 평수’, ‘신축빌라 분양 절차’, ‘하자보수 문제 처리 방법’ 등 신축빌라 매매 시 꼭 알아야 할 정보들이 ‘빌라정보통’ ‘빌툰’에 가득하다”고 전했다.


또 “많은 자금을 투자하는 ‘내 집 마련’이니 만큼 신축빌라 매매 과정을 꼼꼼히 알아보고 자신에게 알맞은 매물을 매매하는 것이 좋다”며 “‘빌라정보통’ 지역별 빌라전문가의 무료 전화 상담을 받아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빌라정보통’은 빌라 수요자들이 안전하고 올바른 신축빌라 분양에 성공할 수 있도록 서울과 인천, 부천시, 용인시 지역 신축빌라 전세 및 분양 시세를 공개했다.

서대문구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전용면적 46~60㎡(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남가좌동과 북가좌동 신축빌라 분양은 2억1천~3억5천, 홍은동 신축빌라 매매와 연희동 현장은 1억3천~3억대에 진행되며, 홍제동과 신촌동 신축빌라에 대한 관심이 높다.

마포구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전용면적 23~73㎡(방3욕실1~2)를 기준으로 공덕동과 대흥동, 마포동, 서교동 신축빌라 매매는 3억6천~4억8천대, 망원동과 성산동 신축빌라 매매와 신수동 현장이 2억3천~4억2천에 거래된다. 또한 합정동, 연남동, 아현동 신축빌라에 대한 관심이 높다.

아울러 중랑구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전용면적 43~56㎡(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망우동과 묵동 신축빌라 분양과 신내동 현장이 2억2천~2억9천, 면목동과 중화동 신축빌라 매매가 2억2천~3억3천, 상봉동 신축빌라 분양은 2억4천~3억5천에 이뤄진다.

이어 전용면적 17~69㎡(방3욕실1~2)를 기준으로 은평구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갈현동과 구산동, 불광동, 수색동과 응암동 현장이 1억8천~4억1천 사이에서 거래된다. 녹번동과 대조동은 2억5천~3억8천에 거래된다.

부천시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전용면적 36~83㎡(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도당동, 상동, 심곡동 신축빌라 분양은 2억1천~3억4천, 소사동, 약대동, 역곡동 신축빌라 매매는 2억5천~3억8천, 원미동, 중동, 춘의동 신축빌라 분양은 2억1천~3억8천대에 거래된다. 이어 괴안동, 송내동, 심곡본동, 소사본동 신축빌라 매매는 1억9천~3억3천대에 진행된다.

전용면적 46~82㎡(방3욕실1~2)를 기준으로 용인시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기흥구 상하동과 공세동, 중동 신축빌라 분양은 1억7천~2억6천대에, 언남동, 보라동 신축빌라 현장은 인기다.

인천시 지역 신축빌라 시세는 전용면적 40~86㎡(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남구 도화동 신축빌라 매매와 숭의동, 용현동 현장은 1억3천~2억3천, 주안동 신축빌라 분양은 1억4천~2억5천, 학익동 신축빌라 매매와 문학동 현장은 1억4천~2억9천에 거래가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계양구 귤현동 신축빌라 분양과 효성동과 계산동 신축빌라 매매는 1억5천~2억대에 거래되며, 작전동 신축빌라 분양과 동양동, 장기동 현장은 1억4천~2억2천, 임학동과 박촌동 신축빌라 매매는 1억4천~2억1천에 거래된다.

한편, 정식 개업공인중개사부동산 업체인 ‘빌라정보통’은 4만여 명이 넘는 회원들의 소통과 참여로 운영되는 온라인카페를 통해 서울, 경기, 부천, 인천 신축빌라 매매의 시세 통계를 제공한다. 또 ‘빌라전문가’의 현장 검증을 거친 신축빌라 추천 매물 정보를 공개해 ‘내 집 마련’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안전하고 올바른 빌라를 중개하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