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지 입원, 유쾌한 병상일기..“배가 너무 고파요”

머니투데이 더리더 이수진 기자 입력 : 2020.05.15 11:07
사진=이영지 SNS


래퍼 이영지가 병원에 입원했다.

이영지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병원에 입원 중인 근황을 전하며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그는 “배가 너무 고파요. 어떡하면 좋을까요. 아까 병문안 온 친구가 사탕을 줬는데 2020년 제일 기쁜 선물이었어요. 내일 봉인 해제 하는데 뭐부터 먹을까요? 대한민국이 저 때문에 부서지진 않을까요?”라며 유쾌하게 근황을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병원 환자복을 입은 채 조금은 억울한 듯한 표정을 짓고 있는 이영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앞서 이영지는 14일 진행된 엠넷(Mnet) ‘굿걸’ 제작발표회 후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입원했다가 외출 끊고 나왔다”라며 “시름시름 앓던 중”이라고도 알렸다.

한편 이영지는 Mnet ‘고등래퍼’ 시즌3에서 송민재, 하선호를 꺾고 프로그램 최초로 여성 우승자가 됐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