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재65회 현충일 추념식 가져

행사 대폭축소. 1.5m거리유지, 발열체크, 손 소독, 마스크착용 등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6.08 09:18
최대호 안양시장은 6일 안양5동 현충탑에서 열린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우리에게는 반드시 이뤄내야 할 시대적 사명이 있다.”며, 순국선열들의 넋을 기렸다.

또 코로나19 사태라는 지금 것 유례없는 어려움에 직면해 있지만 놀라울 정도로 지혜를 발휘해 잘 극복하고 있고, 이는 대한민국을, 그리고 안양을 더 강하게 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역설했다.

최 시장은 세계전쟁 사에 6·25만큼 참상을 가져온 사건이 없었으며, 순국선열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이 있었기에 오늘날 평화를 누리고 있다는 점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추념식을 대폭 축소됐지만 마음까지 멀어져서는 안 될 것이라고 역설하기도 했다.

이날 현충일 추념식은 코로나19로 축소된 가운데 보훈단체,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등 50여명만이 참석했다.

특히 개인 간 1.5m간격이 유지되고 전원 발열체크와 손 소독 및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체계가 갖춰진 상태에서 진행됐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