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건설 ‘서광교 파크 스위첸’ 1순위 해당지역 평균 34대 1 성황리에 마감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6.20 09:55
- 226가구 모집에 7,771명 청약 접수… 전 타입 1순위 해당지역 마감
- 최고경쟁률은 전용 84㎡로 116대 1…기타 타입도 높은 성적 거둬
- 교통호재 및 직주근접, 우수한 입지와 상품 등이 수요자 마음 사로잡아 
- 6월 29일(월) 당첨자발표, 7월 10일(금)~14일(화)까지 정당계약 진행


KCC건설이 경기 수원시 장안구 연무동에서 분양한 ‘서광교 파크 스위첸’이 평균 34대 1을 기록하며 성황리에 1순위 해당지역 마감을 보였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6월 19일(금) 1순위 청약 접수를 받은 ‘서광교 파크 스위첸’은 총 226모집 가구 수에(특별공급 148가구 제외) 7,771명이 몰리며 평균 34.3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총 9개 주택 형이 해당 지역에서 모집가구 수를 모두 채웠다. 

최고경쟁률은 전용면적 84㎡타입으로 32모집가구 수에 3,714명이 접수해 116.0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그 외 타입 별로 살펴보면 전용 ▲52㎡타입 7.2대 1, ▲59㎡A타입 27.5대 1, ▲59㎡B타입 43.75대 1, ▲59㎡C타입 18.29대 1, ▲59㎡D타입 27.75대 1, ▲59㎡E타입 31대 1, ▲75㎡A타입 64.73대 1, ▲75㎡B타입 46.4대 1로 나타났다. 

‘서광교 파크 스위첸’에 대한 수요자들의 인기는 전날 진행한 특별공급에서 먼저 나타났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6월 18일(목) 특별공급 청약 접수를 받은 결과, 148모집가구 수에 2,169명이 접수해 14.66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최고 경쟁률은 75㎡B타입으로 63대 1을 기록했다. 

‘서광교 파크 스위첸’ 분양관계자는 “서광교 파크 스위첸은 기존 인프라가 우수하고 광교신도시와도 인접해 청약 전부터 수요자들의 문의가 많은 상황이었으며, 새 아파트 공급도 적었던 지역이었기에 신규 분양 아파트를 기다리던 수요자들이 몰린 것 같다”라며 “높은 청약 경쟁률로 1순위 마감에 성공한 만큼 정당 계약도 순조롭게 진행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광교 파크 스위첸’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연무동 일대에 들어서며 지하 3층~지상 최고 29층, 총 9개 동, 전용면적 52~84㎡, 총 1,130가구 규모의 브랜드 대단지로 이루어진다. 

‘서광교 파크 스위첸’은 수원 장안구 도심 입지로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갖췄다. 단지 도보권 내에 창용초•중, 수원외고 등 각급 학교가 인접해 있는데다 경기대, 아주대 등 대학교와 광교신도시, 수원중심권 학원가 이용이 용이한 학세권 입지를 갖추고 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한 다양한 행정기관과 수원월드컵경기장, 수원종합운동장 등 체육시설 및 이마트, 홈플러스 등의 생활 편의 시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단지 인근으로 연암공원, 광교공원 등 다양한 녹지까지 갖춰져 있어 쾌적한 주거여건도 기대할 수 있다.

교통 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앞 창룡대로를 통해 영동고속도로와 용서고속도로 등 광역교통망 이용이 용이하며, 수원외곽순환도로(2020년 예정) 역시 개통 예정이다. 또한 신분당선 연장(2023년 착공 예정) 및 인덕원~동탄선(2026년 개통 예정) 개통 시 도보로 이용 가능한 수원 월드컵경기장역(가칭)이 단지 인근에 들어설 예정으로 교통개선에 따른 가치 상승도 기대되고 있다.

또한 입주민의 생활 수준을 높여줄 첨단 스마트 시스템 및 상품이 도입된다. 원 패스 스마트 키 시스템을 적용해 공동 현관문 자동 열림, 엘리베이터 자동호출 등 생활의 편리함을 높이고 400만 화소의 고화질 CCTV를 설치해 방범 및 안전을 강화했다. 이외에도 친환경 에너지 시스템을 이용해 관리비 부담을 감소시키고, 맞통풍 구조(일부타입 제외) 및 특화 평면, 차별화된 외관 특화 디자인, 최첨단 스마트(loT)서비스 등 스위첸 브랜드만의 혁신을 선보인다.

‘서광교 파크 스위첸은’ 6월 29일(월) 당첨자 발표를 진행하며, 7월 10일(금)부터 7월 14일(화)까지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