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정규직 전환 여론조사, '보류' 45% > '추진' 40%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 입력 : 2020.06.29 10:43
공공기관 정규직 전환 공감도 조사 결과/이미지=리얼미터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정규직 전환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공공기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보류해야 한다'는 의견이 '추진해야 한다'는 의견을 앞서는 것으로 29일 여론조사 결과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26일 실시한 이번 조사에서 전체 응답자의 45.0%가 '역차별 우려 등 부작용을 고려해 공공기관 정규직 전환을 보류해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장기적 고용 체계 변화를 위해 정규직 전환을 계속 추진해야 한다'는 응답은 40.2%였다. '잘 모른다'는 응답은 14.8%였다.

특히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취업준비생 비중이 높은 20대에서 '정규직 전환을 보류해야 한다'는 응답이 55.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60대 역시 '정규직 전환을 보류해야 한다'는 응답이 47.8%로 '추진해야 한다'는 응답률보다 높았다. 

반면 30대와 40대, 50대에서는 '정규직 전환을 추진해야 한다'는 답이 더 우세했다.

정치적 이념 성향별로는 여권을 지지하는 쪽은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자'는 의견이 더 많았고, 야권을 지지하는 쪽은 '전환을 보류하자'는 의견이 강했다.

지역별로는 정규직 전환 보류를 지지하는 응답이 부산·울산·경남·대구·경북에서는 50%대가 넘게 나타난 반면, 대전·세종·충청에서는 48.8%로 상반된 결과를 보였다. 서울과 경기, 인천, 광주·전라에서는 두 의견에 대한 응답률이 팽팽하게 갈렸다.

이번 조사는 전국 18세 이상 성인 1만 1515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해 4.4%의 응답률을 기록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p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carriepyun@mt.co.kr
PDF 지면보기